[불교공뉴스-충주시] 충주시와 충북도는 8일 오전 10시 시청 3층 중앙탑회의실에서 ㈜에스비씨리니어(대표 정영재)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.

㈜에스비씨리니어는 현재 경기도 김포시에서 국내외 산업 설비 자동화 시스템의 필수 부품인 베어링, 볼 스크류, 볼 부쉬 등을 제조하는 업체이다.

생산증대 및 물류비 절감 등을 위해 서충주신도시 내 첨단산업단지로 이전·증설한다.

2025년까지 1,000억원을 투자할 계획으로, 부지면적 60,643㎡에 20,802㎡ 규모로 공장을 신축하고 500명을 고용할 예정이다.

2016년 하반기 공장을 이전한 후 2017년 초부터 가동을 시작하게 된다.

㈜에스비씨리니어는 리니어 레일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개발했고, 20개의 특허와 모범중소기업인 대통령상, 2007 천만불 수출탑을 수상했으며, 현재 국내 100여개, 해외 35개국 50여개의 거래처를 보유하고 있는 강소기업이다.

김진수 기업지원과장은 “㈜에스비씨리니어가 우리시로 이전해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행·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”며 “서충주신도시 내 산업용지를 추가 확보하고 우량기업을 지속적으로 유치해 충주발전을 견인하겠다”고 밝혔다.




불교공뉴스 : http://www.bzeronews.com/
원문 보기 : http://www.bzeronews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188621

댓글을 달아 주세요